본문바로가기

Tagup


on air

[무중력지대 서대문] 협력 기획 : 수호천사와 나눴던 대화 #4

  • Sept. 14, 2020
  • 무중력지대 서대문
  • 예술, 영화에 관심 있는 분, 수호천사와의 대화에 참여하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합니다.

무중력지대 서대문 : 협력 기획 프로그램

 

<무규정>팀의 "수호천사와 나눴던 대화" #4

 

사회적으로 인정받는 종교의 기준은 무엇일까요?

 

 

 

지배종교와 유사종교를 나누는 기준이

 

무엇일지 이야기를 나누어보고,

 

우리나라에서도 한참 물의가 되었던 코로나 

 

시대의 종교 이슈들에 대해서는 어떻게

 

바라봐야할지 고민해보았다.

 

또한 '종교'로 칭할 수 없는 저변의 믿음들은

 

무엇이 있는지 다양한 소재들을 비유해보는 시간을 가졌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프로그램 소개

 

 

 

<성스러운 피> 줄거리

 

 

 

20년전, 멕시코에서 한 젊은 남자가 30명의

 

여자를 살해한 후 시체를 정원에 파묻어 버린

 

엽기적인 사건이 일어났다.

 

 

 

당시 범인은 정신병원에 입원했지만 현재 그는

 

퇴원하여 소설가로 활동 중이다.

 

조도로프스키는 이 인물을 직접 만나 살인을 하게 된

 

경위등을 상세하게 인터뷰한 후 경찰을 통해

 

그의 진술이 모두 진실임을 확인하는 작업을 마쳤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로부터 6년의 세월이 지나서야 <성스러운 피>의

 

시나리오를 완성한 것이다.

 

감독 자신이 '처음으로 관객을 위해 제작했다'고 말하는

 

<성스러운 피>는 89년 깐느영화제에서 최초 소개되었다. 

 

 

 

 

 

호스트 소개

 

 

무규정

 

 

우리는 이미 예술을 보고, 듣고, 경험하고 있다.

 

더욱이 예술을 근거로 다른 것들 사이에서 계속 탐색하다 보면 위의 문장이

 

조금이나마 가시적으로 느껴질 수 있을 것이라 여기며,

 

무규정은 계속해서 연결 지어 나가려 한다.

 

 

무규정 SNS

 


- 홈페이지 : www.1277777o.com

 

- 인스타그램 : @12777777o

등록된 후기가 없습니다
작성해주세요




후기 작성하기

닉네임: